실시간 뉴스
  • ‘리틀 전지현’ 김도연, 차가운 첫인상에 속상..“막상 친해지면 털털해"
이미지중앙

화면 캡쳐



[헤럴드POP=김지혜 인턴기자]그룹 ‘아이오아이’ 출신이자 ‘위키 미키’ 멤버 김도연이 솔직한 입담을 자랑했다.

지난 25일 ‘THE STAR MAGAZINE’ 유튜브 채널에 ‘KIM DO YEON 김도연의 주량은? 가식제로! 솔직 털털한 매력이 가득한 인터뷰’라는 제목으로 동영상 한 개가 공개됐다.

이날 김도연은 “자신에게 인색한 편인가요?”라는 질문에 “저 스스로에게 되게 기준이 높고 까다롭다”라고 대답했다.

또 김도연은 “나의 매력?”이라는 질문에는 “솔직함? 알고 보면 따뜻하다”라고 웃으며 대답했다.

이어 김도연은 “평소에 첫인상 차갑냐는 이야기 많이 듣냐”는 질문에 “항상 듣는다. 그런데 막상 다들 친해지면 털털하고 말도 많이 한다고 해준다” 고 이이했다.

아이돌뿐 아닌 연기에도 도전하고 있는 김도연, 그는 “나에게 연기란?”이라는 질문에 “인생 처음으로 감이 안 잡혔던 일이다” 며 “그래서 더 잘 해내고 싶은 일이다”라고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popnews3@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