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어게인TV] '배틀트립' 윤두준, 군부대 찾아가 황태해장국 먹방..."제2의 고향 집밥"
이미지중앙

KBS2TV '배틀트립2'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윤두준이 군부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6일 밤 10시 40분 방송된 KBS2TV '배틀트립2'에서는 윤두준, 손동운의 강원도 인제 여행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두준은 손동운과 함께 차에서 "인제에 와 본 적 있냐"라고 물었다. 손동운은 "인제는 와본 적이 없는 것 같다"고 답했다. 그러자 윤두준은 "강원도 인제는 제2의 고향"이라고 말했다.

이어 윤두준은 손동운에게 "주소 찍어둔 곳으로 일단 가 달라"고 답했다. 이에 손동운은 "어디로 간다는 거냐"고 했고 윤그곳은 두준이 근무했던 군부대였다.

윤두준은 군 복무 시절 부모님과 자주 찾았던 황태 해장국 식당에 갔다. 윤두준은 음식에 대해 "마음속 집밥이다"며 "부모님이랑 정말 많이 갔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부모님은 아직도 강원도 여행 갈 때 가신다"고 해 놀라우믈 자아냈다.

두 사람은 황태해장국과 황태더덕구이를 주문했다. 국물을 떠 먹은 손동운은 "정말 개운하다"며 "보온병에 담아서 다니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황태더덕구이가 나왔다. 그러자 윤두준은 "이게 진짜 껍질 쪽이 맛있다"며 "호불호가 없는 양념의 맛이다"고 했다. 이어 윤두준의 맛깔나는 먹방이 펼쳐졌고 황태더덕구이에 대해 윤두준은 "밸런스가 좋다"며 감탄했다. 손동운 또한 크게 만족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