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손석구·아이유, 제42회 영평상 남녀신인상 "감독님 덕..큰 격려 될듯"
이미지중앙

배우 손석구, 이지은/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손석구, 이지은이 제42회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 남녀신인상을 차지했다.

제42회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이하 영평상) 시상식이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KBIZ홀에서 열렸다.

이날 '범죄도시2'로 신인남우상을 품에 안은 손석구는 영상을 통해 "수상 소식을 듣고 한 분에게만 감사한 마음을 전달한다고 하면 역시 같이 작업한 '범죄도시2' 이상용 감독님이 가장 먼저 떠오른다. 큰 상을 받게 된 건 100% 감독님 덕이다"고 전했다.

이어 "촬영할 때마다 내 목표는 하나였다. 감독님을 만족시켜서 퇴근시켜드리자 그 마음으로 했는데 좋은 결과까지 있어서 감독님 덕이라고 생각한다. 감독님 알러뷰. 내가 술 한 잔 사겠다.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브로커'로 신인여우상을 받은 이지은은 "수상 소식을 미리 알고 오면 훨씬 덜 떨릴 거라고 생각했는데 과분한 말씀을 해주셔서 많이 긴장된다. 많은 선배님들께 영평상의 의미를 전해듣고 수상 소식을 알게 돼 영광스럽고 감사한 기분으로 이 자리에 섰다"며 "저에게 '브로커'라는 영화는 사람으로도, 배우로도 여러 가지 생각할 만한 키워드를 던져준 작품이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많은 것들을 담아내기엔 내가 부족했지만 과정 자체를 예쁘게 봐주신 것 같아 큰 격려가 될 것 같다. 영화 한 편이 만들어질 때 얼마나 많은 사람들의 진심과 노고가 들어가는지 가까이에서 보고 배울 수 있었다. 내가 받아본 상 중에 가장 떨리는 것 같다. '브로커'로 받은 모든 행운, 배움들, 관용의 시선을 잊지 않고 열심히 해서 언젠가 다시 이 자리에서 뵙고 싶다"고 털어놨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