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어게인TV]'당나귀귀' 장윤정, 중대 발표 "남자 중년 그룹 트롯꼰대즈 만들 것"
이미지중앙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화면 캡쳐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장윤정이 트로트 중년 그룹 제작을 선언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보스들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장윤정은 자신의 제자가 될 을들의 노래를 들었고, 마지막으로 배우 김정태가 등장했다. 김정태는 조용필의 '기다리는 아픔'을 선곡해 눈길을 끌었다. 장윤정은 예상보다 훌륭한 실력을 자랑하는 김정태에 놀라워했다. 장윤정은 김정태의 노래가 끝나자 박수를 보냈고, 전현무는 "진정한 김영웅이 나타났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장윤정은 허재, 김병현, 정호영, 김정태. 유희관, 이대형 을 한자리로 호출한 뒤 "저 오늘 큰 결심을 하고 왔다"고 말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장윤정은 "장난식으로 하면 안 될 것 같다. 이왕 이렇게 된 거 제대로 한번 판을 키워보자"라고 운을 뗐다. 이어 "트롯꼰대즈라는 남자 중년 그룹을 만들어볼까 한다"고 깜짝 발표를 했다.

장윤정은 "저는 첫 번째 무대가 10일 뒤에 있다. 첫 무대를 제 콘서트 무대에 서보자"고 전달했다. 멤버들은 놀란 눈치를 보였다. 장윤정은 허재, 김병현, 정호영, 김정태. 유희관, 이대형 중 멤버를 확정하진 못한 상태였고, 트로트 가수 진성을 섭외해 눈길을 끌었다. 심사위원 겸 레슨에 도움을 청하기 위했던 것. 다음주에는 중년 보이즈의 1대1 데스매치가 예고됐다.

한편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기 위한 대한민국 보스들의 자발적 자아성찰 프로그램이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