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이영애X김상경,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 심사위원(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이영애, 김상경이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 심사위원으로 활약한다.

오는 10월 5일부터 14일까지 열흘간 열리는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올해의 배우상’ 심사위원으로 배우 이영애와 김상경을 위촉했다.

‘올해의 배우상’은 한국영화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잠재력을 갖춘 새로운 신인 배우들을 발굴하기 위한 상이다.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및 한국영화의 오늘 - 비전 부문에 출품된 한국 장편독립영화들 가운데, 독보적인 인상을 남긴 최고의 남자, 여자 신인 배우를 심사위원이 각각 1인씩 선정한다. 한국을 대표하는 선배 배우들이 장차 한국영화계를 빛낼 신예 배우들에게 직접 수여한다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더한다.

지난 2014년 설립된 ‘올해의 배우상’은 '거인'(2014)의 최우식, '들꽃'(2014)의 조수향을 시작으로 2015년에는 '혼자'(2015)의 이주원, '소통과 거짓말'(2015)의 장선, 2016년에는 '꿈의 제인'(2016)의 구교환·이민지, 2017년에는 '밤치기'(2017)의 박종환과 '죄 많은 소녀'(2017)의 전여빈, 2018년에는 '메기'(2018)의 이주영과 '아워바디'(2018) 최희서, 2019년 '에듀케이션'(2019)의 김준형·문혜인, 2020년에는 '파이터'(2020) 임성미 그리고 2021년에는 '그 겨울, 나는'(2021)의 권다함, '같은 속옷을 입는 두 여자'(2021)의 임지호에게 수상의 영예를 안겨준 바 있다.

한편 ‘올해의 배우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500만원이 수여되며, 10월 14일에 있을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에서 이영애, 김상경이 직접 시상할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