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미우새' 이세희, 스페셜 게스트 출격 '신사와 아가씨'언급→신지·김종민x딘딘·조현영 속마음 (종합)
이미지중앙

SBS '미운 우리새끼'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이세희가 등장해 '신사와 아가씨'에 대해 밝혔다.

3일 밤 9시 5분 방송된 SBS '미운 우리새끼'에서는 이세희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세희가 등장하자 서장훈은 "이세희 씨가 출연한 '신사와 아가씨'가 최고 시청률 38% 였다고 한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서장훈은 이세희를 향해 본인이 시청률 몇 %에 기여했다고 생각하냐"고 물었다. 그러자 이세희는 "드라마에 많은 분들이 나와서 제가 한건 별로 없는 것 같다"며 "굳이 따지자면 1% 정도 기여하지 않았을까 생각한다"고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그 말에 토니안 어머니는 "지나친 겸손은 자신의 오만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이어 이세희는 '신사와 아가씨'를 찍으며 극에서 뺨 맞기, 머리채 잡히기, 물과 토마토 주스 세례까지 받았던 것을 언급했다.

이에 서장훈은 "사랑 때문에 수난을 겪었다"고 말했다. 이세희는 "근데 다들 선배님들이 베테랑이셔서 노하우가 있었다"며 "선배님들만 믿으면 하나도 안 아프게 끝날 수 있었다"고 하며 힘들지 않았다고 했다.

하지만 MC들은 그중에서도 가장 불편했던 것을 꼽아달라 했고 이에 이세희는 "불편했던 것을 꼽자면 토마토 주스"라며 "옷이 젖으니까 갈아입고 불편했다 그 정도다"고 했다.

그런가하면 이세희는 "설거지를 싫어한다고 하는데"라는 질문에 "4일까지는 안 해봤다"며 "근데 냄새에 예민한 편이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밸런스 게임에 이세희는 일주일간 양치 안 한 남친과 뽀뽀 vs 발 안 씻은 남친 발 닦아주기 중 둘다 싫다며 "비닐장갑은 안되냐"고 했다. 이세희는 발 씻겨주기를 선택했고 발가락 사이사이도 씻겨줘야 한다는 말에 경악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동준 조카 송진우는 삼촌 덕에 연기 꿈을 키워 왔다고 고백했다. 송진우는 "저는 결혼식을 간소하게 하고 싶었는데 축가도 일부러 친한 친구 두 명한테 부탁했다"며 "그런데 저도 모르는 상태에서 삼촌이 무대 위로 올라갔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이상민은 "상남자들이 가족을 위하는 마음이 있어서 낄 자리 안 낄 자리를 혼동하는 경우가 있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또한 딘딘과 조현영, 김종민과 신지는 함께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조현영은 "술 마시고 일이 생길 뻔했다"며 "제가 맨정신이라서 일이 생기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이어 조현영은 "집이 같은 방향이라서 택시를 같이 타고 간 적이 있는데 딘딘이 좀 취했었다"며 "그러더니 나보고 '너 오늘 좀 예뻐 보인다'라고 하더라"고 했다. 이에 딘딘은 "뉘앙스 차이"라며 "그냥 '너 좀 예쁘다', '오늘 달라 보인다'라는 말이었는데 조현영이 기분 나빠 하면서 뺌을 때리더라"고 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