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나는 솔로’ 영수 선택한 옥순, ”처음으로 마음 편한 데이트…시간 가는 줄 몰랐다”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이미지중앙

사진=SBS Plus 방송 화면 캡쳐


옥순이 영수와의 데이트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25일 밤 방송된 SBS Plus, ENA PLAY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SOLO)’에서는 옥순과 영수의 데이트가 전파를 탔다.

“옥순 님이 선택할 거라고는 생각도 못했다”는 영수에 옥순은 “오늘 또 갑자기 선택하라고 하니까 ‘머리가 시키는 대로 말고 마음이 시키는 대로 하자’ 싶은 생각이었다”며 “어제는 좀 마음이 힘들었는데 영수님한테 질문할 때 계속 웃긴 답변들이 돌아오고 그래서 계속 말을 걸게 된 것 같다”고 해 영수에게 감동을 줬다.

옥순은 영수의 말에 연신 웃음을 터뜨렸다. 송해나는 “영수 님이 되게 웃기신 분인가 봐요”라고 했고 데프콘은 “저희만 못 느끼는 거죠”라며 둘만의 세계에 빠진 영수와 옥순의 대화를 지켜봤다. MBTI 궁합을 찾아본 옥순은 “(제 MBTI와) 찰떡궁합”이라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옥순은 “지금까지는 제 감정이 어떤지 계속 파악해야 했다면 오늘은 머리가 아니라 그냥 내가 편한? 처음으로 편했다. 얘기를 해보니까 제가 술술 질문을 하게 되고, 꼬리 물기 대화가 돼서 1분 1초가 빈틈없이 계속 흘러가는 시간 가는 줄 몰랐던 데이트를 했다”고 데이트 후기를 전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