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두데' 안영미, SNL서 조성하 탓 눈물 흘린 이유 "너무 감동"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 캡처


안영미가 조성하에게 감동 받았던 일화를 전했다.

29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는 영화 '올빼미'의 주역 배우 조성하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안영미는 이날 조성하를 만나 "제가 SNL에서 '될지어다'를 목이 터져라 같이 했다"며 반가움을 표했다. 뮤지도 "안영미 씨가 인성도 좋고 너무 좋으신 분이라고 칭찬을 그렇게 했다"고 거들었고, 안영미는 조성하와 'SNL 코리아'에 함께 출연했던 일을 떠올리며 "끝나고 감동 받아 눈물까지 흘렸다"고 이야기했다.

조성하도 "저는 오늘 안영미 씨 만나러 왔다. SNL 끝나고 나서 그런 모습은 다른 사람한테 느껴본 적이 없다. 촉촉한 눈물과 찬사와. 제가 그 이후로 힘을 내서 살고 있다"고 화답했다. 안영미는 "감동받았던 이유가, SNL이 그날 대본이 많이 바뀐다. 많이 열악하다. 그런데 조성하 배우님이 끝까지 놓지 않았다. 포기하려 할 때쯤 포기하지 말라며 용기를 북돋아주시더라"고 말했다.

이어 "끝까지 어려웠던 극을 잘 해내시고 관객들한테 박수를 받고 나니 너무 감동을 받아 눈물을 보였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조성하는 "함께 했던 크루 분들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주시고 감동 받았던 하루"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