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팝's현장]'스위치' 권상우, 이민정과 격렬 키스신 "난 조심스러웠는데 한방에"
이미지중앙

배우 권상우, 이민정/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권상우가 이민정과의 키스신 비화를 공개했다.

영화 '스위치'(감독 마대윤/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 제작보고회가 23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려 마대윤 감독과 배우 권상우, 오정세, 이민정, 박소이, 김준이 참석했다.

'스위치'는 캐스팅 0순위 천만배우이자 자타공인 스캔들 메이커, 화려한 싱글 라이프를 만끽하던 톱스타 '박강'이 크리스마스에 인생이 180도 뒤바뀌는 순간을 맞이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극중 권상우는 안하무인 톱스타에서 극한직업 매니저를 오가는 '박강' 역을, 이민정은 성공한 아티스트이자 '박강'의 추억 속 첫사랑에서 뒤바뀐 세상 속 생활력 만렙인 아내 '수현' 역을 맡았다.

이와 관련 권상우는 "외모는 아름다운데 성격도 좋고 활발하다. 알고는 있었는데 현장에서 현실 아내 역할을 너무 찐으로 잘해주셔서 활력이 됐다"고 밝혔다.

이어 "하루아침 바뀐 현실에 적응 못하는 상황이 이민정의 연기로 더 리얼하게 잘 그려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특히 권상우는 "격렬한 키스신이 있다. 어떡해야 할까 조심스러웠는데 액션하자마자 이민정이 한방에 해서 편했다"고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고, 이민정은 "'수현'이 눈빛이 돌변해서 잡아먹는다"고 귀띔해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이민정은 "초반에는 정신 차리라고 때리는 장면이 많았는데, 권상우 선배님이 고막이 아팠다고 하더라"라고 털어놨고, 권상우는 "이민정이 베테랑이라 한방에 온힘을 다해 때리더라"라고 거들어 폭소케 했다.

하룻밤 사이 톱스타와 생계형 매니저의 인생이 뒤바뀐다는 기상천외한 설정을 바탕으로 하는 '스위치'는 내년 1월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