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박주호 아내 안나, 암투병中 고백 "강한 정신 유지할 것, 침묵 죄송"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안나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내 안나가 암투병 중임을 고백했다.

20일 안나는 자신의 채널을 통해 "김희정 선생님, 정재호 선생님, 김정은 선생님, 엄진섭 선생님, 김지민 선생님, 고소민 선생님, 남혜인 선생님, 김은희 선생님, 수빈 선생님, 그리고 병원에서 저를 챙겨주는 모든분들, 이분들이 있었기에 모든 것이 가능했습니다"라며 서울아산병원 암병동에서 만났던 의사들의 이름을 나열. 암투병 중임을 알렸다.

이어 안나는 영어로 "제가 표현을 잘 못하지만, 여러분이 자신있게 할 수 있게 해주셨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리고 저의 소통이 부족에도 불구하고 제 가족을 사랑해주시는 여러분께 침묵을 해 사과드린다. (암투병 때문에)아마도 행복한 모습을 유지하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내가 틀렸다. 나는 매우 행복하다. 나중에 더 자세히 설명할 것"이라고 알렸다.

그러면서 "그동안 우리 곁에 있어줘서 고맙다. 방사선 치료는 제쳐두고, 강한 정신을 유지하겠다. 열심히 살려내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실망시키고 싶지 않다. 당신이나 사랑하는 사람이 그 이상한 세포와 싸우고 있다면 사랑과 좋은 에너지를 보낸다"고 덧붙였다.

한편 스위스 출신 안나는 지난 2015년 축구선수 박주호와 결혼. 한국에서 생활 중이며 슬하 딸 나은, 아들 건후, 진우 삼남매를 두고 있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