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투데이TV]성유리, 24시간 연인 연락 두절에 "화장실 안가?" 극대노('이별 리콜')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리콜남의 사연이 성유리의 현실 분노를 유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26일 방송되는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에서는 ‘일과 사랑’이라는 주제로 일 때문에 X와 헤어진 리콜남의 사연이 공개된다. 최초로 두 아이가 있는 돌싱이라고 고백한 리콜남은 이혼 후 만난 X와의 사랑부터 이별까지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리콜남은 어린 나이에 반지하에서 결혼생활을 시작하고, 두 아이까지 생기면서 가정을 위해 열심히 일하지만 정작 가정을 돌보는 것에는 소홀해 이혼을 하게 된다고. 그리고 이혼 후 우연치 않게 만난 X와 연애를 시작했다. 초반부터 자신의 사정을 X에게 모두 털어놓고 시작한 연애.

하지만 일 하느라 정신없이 바쁜 리콜남의 생활은 이혼 후에도 크게 달라지지 않는다. PD라는 직업상 출퇴근 시간이 정해져 있지 않아서 X와 데이트를 할 수 있는 시간은 부족했다. 데이트를 할 때면 업무 전화를 받느라 제대로 즐기지도 못했다. 이혼 사유도 바쁜 일 때문이었는데, 같은 문제가 X와의 연애에서 반복됐다는 것.

리콜남은 일을 할 때는 X의 연락을 거의 받지 않았고, 심지어 24시간동안 X에게 연락을 하지 않은 적도 있다고. 리콜남은 현장에서 챙길 것이 너무 많다면서 이유를 설명하지만, 리콜플래너들은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인다. 성유리와 장영란은 “아무리 바빠도 화장실은 갈 거 아니냐. 그 때 연락을 하면 되지 않냐”면서 답답한 마음에 분노, 손동운도 “리콜남은 (하루 종일) 밥도 안 먹고 화장실도 안 가는지 물어보고 싶다”면서 거든다.

한편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9월 26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