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늑대사냥' 의사 이성욱, 필사적인 고군분투..신스틸러 활약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배우 이성욱이 영화 '늑대사냥'서 '씬 사냥'에 성공했다.

지난 21일 개봉한 하드보일드 서바이벌 액션 영화 '늑대사냥'(감독/각본 김홍선)에서 이성욱은 응급 의료 담당 의사 경호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성욱은 동남아시아로 도피한 인터폴 수배자들을 이송하는 움직이는 교도소, '프론티어 타이탄'에서 펼쳐지는 살기등등한 핏빛 대립에서 필사적으로 살아남고자 하는 경호의 고군분투를 입체적으로 그려냈다. 극악무도한 강자들의 혈투에, 생존을 최우선으로 하는 공포감과 긴박함을 디테일하게 표현해 관객들의 몰입도를 배가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극 전개의 주축이 되는 범죄자나 경찰이 아닌, 응급 의료 담당 의사였음에도 존재감이 빛났다는 평이다. 역대급으로 강렬한 캐릭터들 사이에서 관객들의 뇌리에 박힐 수 있는 활약을 할 수 있는 건, 앞서 영화 '유체이탈자', 넷플릭스 시리즈 '고요의 바다', JTBC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등 다수의 굵직한 작품에서 독보적인 활약을 펼쳤던 이성욱만의 저력에 있다.

이런 가운데 그는 다음 달 5일 개봉을 앞둔 첫 장편 영화 주연작, '선데이리그’(감독 이성일)에서 인생막장 일보직전인 축구코치 준일 역으로 스크린을 누빌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한편 ‘늑대사냥’은 현재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 = TCO(주)더콘텐츠온 제공]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