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안정환 아내' 이혜원, 공황 장애로 응급실에 "무서운 시간 보내"
이미지중앙

이혜원 인스타


[헤럴드POP=배재련 기자]이혜원이 사고를 겪었다며 근황을 공개했다.

19일 전 축구 국가대표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가 요즘 피드가 좀 뜸했죠 ... 얼마전 25층 엘레베이터 사건이후 공황이 심해지더니.... 바닥에 머리를 부딪히고 쓰러지는 사고가 있었어요 구급차도 타보고 두렵고 무서운 시간들을 보내고..이젠 다시 세상 밖으로 천천히 나오고 있어요"라고 적었다.

이어 "몸이라는것이 참 신기하게. 난 괜찮을줄 알았는데도 실은 그게 아니었더라구요. 그리고 그만큼 건강이 너무너무 소중하다는걸 또한번 느끼게된 계기였죠.... 얼마나 무서우면 가족들에게 편지를 써야하나 할정도로말이죠 그리고 나서 ... 젤 생각나는것이 주변분들의 고마웠던 , 감사했던 순간들 이더라구요 그래요 , 우리 후회는 말고 지금 이순간 감사함을 느끼고 나누고 마치 내일이 없을수도 있는것처럼 열심히 재미있게 살아보아요 우리 그리고 서로 응원해 주세요 아끼고 사랑만해도 부족한 시간들이죠"라고 현재 상태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녀는 "저는 정밀검사를 받으러 병원을 다녀야하는 수고가 좀 있겠지만 그래도 이만한걸 다행으로. 감사하는 마음 갖고 오늘도 또 굿나잇 해보렵니다! 뭐든 성공과 실패 사랑과 미움은 내 마음먹기에 달려있다는걸 !!!
다시한번 느낀!!! 조금은 시원해진, 가을이 오는듯한 초가을의 문턱에서 .... 생각해보는 소중한 밤입니다.... ??를 눌러서 감사표현을할께요 저는:) 굿나잇!! #늘밝아야한다라는압박감에서나오자”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혜원이 병원에 입원해 찍은 사진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이혜원은 안정환과 지난 2001년 결혼해 슬하에 딸 리원, 아들 리환을 두고 있다. 특히 딸 리원은 최근 뉴욕대에 합격해 뜨거운 축하를 받았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