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블랙핑크, 서울부터 뉴욕까지..세계 주요 도시 핑크빛 캠페인[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블랙핑크의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 발매 전후로 세계 주요 도시 랜드마크가 강렬한 핑크빛으로 물들 예정이다.

YG엔터테인먼트는 17일 공식 SNS에 [Light Up The Pink] 포스터를 게재했다. 이는 블랙핑크의 컴백을 기념해 각국을 대표하는 명소를 분홍색 조명으로 밝히는 캠페인.

오는 18일 저녁 8시 우리나라 N서울타워에서 시작되는 점등은 일본 도쿄타워, 미국 뉴욕의 브루클린 브릿지, LA 산타모니카 관람차로 이어진다. 또한 중국 상하이의 백옥란광장과 태국 방콕 최대 번화가인 센트럴월드에서도 핑크빛 물결을 확인할 수 있다.

이와 관련해 YG 측은 "[Light Up The Pink] 캠페인이 진행되는 각 랜드마크 방문 인증 이벤트도 계획됐다"며 "블랙핑크를 사랑해주시는 팬들은 물론 모든 이의 축제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오는 8월 19일 오후 1시 (한국시간)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발표한다. 정규 2집은 9월 16일 발매된다. 또한 월드투어도 진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