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오늘의 웹툰' 김세정, 양현민과 갈등 후 사연 알고 '깜짝' (종합)
이미지중앙

SBS '오늘의 웹툰'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13일 밤 10시 방송된 SBS '오늘의 웹툰'(연출 조수원, 김영환/극본 조예랑, 이재은)6회에서는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마음(김세정)은 구슬아(진혜연) 작가를 찾아가게 됐는데 과로로 쓰러진 모습에 병원에 데려가게 됐다.구슬아(전혜연 분)는 온마음과 식사하던 중 권영배에게 걸려온 전화를 받았다. 이과정에서 구슬아에게 권영배는 갑작스럽게 캐릭터의 헤어스타일을 변경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 모습을 지켜 본 온마음은 생각에 잠긴 듯 했다.

다음 날 온마음은 권영배에게 이야기를 하자고 했다. 권영배는 자신의 담당 작가인 구슬아를 왜 만났냐 했다. 이에 온마음은 "어제 구슬아 작가님 만난건 그냥 밥이나 간단히 먹으려고 만났는데 권 피디님이랑 통화하는 걸 듣게 됐다"며 "그렇게 갑자기 캐릭터 시안 바꾸고 원고 갈아 엎으라고 하시는 거 너무하시는 거 같다"며 일침을 가했다.

권영배는 "난들 그렇고 싶었겠냐"며 "배우 이미지 따라가는 게 웹툰 매출에도 큰 도움이 된다"며 화냈다. 그러자 온마음은 "이미 컨펌 난 캐릭터 아니냐"고 물었고 권영배는 "이 판이 원래 그런다"며 "잘 팔리는 웹툰 만들려고 수십 번 수백 번 갈아엎는 일 허다하다"고 했다. 이어 "그리고 구슬아는 내 담당 작가인데 나한테 업무 충고하는 거냐"고 했다.

이어 권영배는 "설마 구 작가가 온 피디한테 대신 이야기해 달라고 부탁했냐"며 "그런 거 아니면 더 이상 선 넘지 말고 구 작가 할 이야기 있으면 직접 하라고 하라"고 했다.

이후 나강남(임철수 분)을 찾은 온마음은 권영배과 있었던 일을 언급했다. 이에 나강남은 "나 보라"며 "탑 작가가 돼도 여전히 피디에게 수정 요구를 받는다"고 했다. 이어 "피디가 작가 앞에서 다른 작가 욕하는 것 만큼 다른 피디를 욕하는 것도 금기다"며 "어차피 작가들 눈에 피디들은 다 한통 속이고 피디 욕하는 게 굳이 공감이 되진 않는다"고 했다.

그런가하면 석지형(최다니엘 분)은 온마음과 구준영(남윤수 분)에게 뽐므(하율리 분) 작가를 찾아가 만화책에 싸인을 받아오라고 지시했다. 온마음은 구준영과 함께 처음으로 뽐므 작가를 만났다. 돌아오는 길에 온마음은 구준영이 오토바이에 치일 뻔하자 포옹했고 구준영은 온마음에게 감정을 느꼈다. 다음 날 온마음은 구슬아 작가를 찾아갔다가 쓰러져있는 것을 발견 함께 응급실로 달려갔다.

온마음은 구슬아 작가가 쓰러졌다고 알렸고 권영배가 작가를 바꾸겠다고 했고 석지형은 온마음에과 구준영에게 함께 술마시자 했다. 석지형은 과거 진저툰이 서비스 종료 위기를 겪으며 권영배가 바뀌었다고 털어놨다. 네온으로 이직 후 권영배는 같은 일을 겪지 않게 위해 수익률을 최우선으로 하는 피디가 됐다는 사연이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