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어게인TV]'오늘의 웹툰' 양현민X김세정, 갈등 왜..."이 판이 원래 그래"
이미지중앙

SBS '오늘의 웹툰'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양현민이 김세정 보고 선 넘지 말라고 했다.

13일 밤 10시 방송된 SBS '오늘의 웹툰'(연출 조수원, 김영환/극본 조예랑, 이재은)6회에서는 권영배(양현민 분)와 온마음(김세정 분)의 갈등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구슬아(전혜연 분)는 온마음과 식사하던 중 권영배에게 걸려온 전화를 받았다. 이과정에서 구슬아에게 권영배는 갑작스럽게 캐릭터의 헤어스타일을 변경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 모습을 지켜 본 온마음은 생각에 잠긴 듯 했다.

다음 날 온마음은 권영배에게 이야기를 하자고 했다. 권영배는 자신의 담당 작가인 구슬아를 왜 만났냐 했다. 이에 온마음은 "어제 구슬아 작가님 만난건 그냥 밥이나 간단히 먹으려고 만났는데 권 피디님이랑 통화하는 걸 듣게 됐다"며 "그렇게 갑자기 캐릭터 시안 바꾸고 원고 갈아 엎으라고 하시는 거 너무하시는 거 같다"며 일침을 가했다.

권영배는 "난들 그렇고 싶었겠냐"며 "배우 이미지 따라가는 게 웹툰 매출에도 큰 도움이 된다"며 화냈다. 그러자 온마음은 "이미 컨펌 난 캐릭터 아니냐"고 물었고 권영배는 "이 판이 원래 그런다"며 "잘 팔리는 웹툰 만들려고 수십 번 수백 번 갈아엎는 일 허다하다"고 했다. 이어 "그리고 구슬아는 내 담당 작가인데 나한테 업무 충고하는 거냐"고 했다.

이어 권영배는 "설마 구 작가가 온 피디한테 대신 이야기해 달라고 부탁했냐"며 "그런 거 아니면 더 이상 선 넘지 말고 구 작가 할 이야기 있으면 직접 하라고 하라"고 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