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돌싱포맨' 김준호, 박세리 고급 독채에 "나도 리치견들 집에 들어가고 파"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개그맨 김준호가 골프 러버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김준호는 9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탁재훈, 이상민, 임원희와 함께 ‘골프 여제’ 박세리를 초대해 방구석 골프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박세리가 아시아인 최초로 최연소 나이인 29살에 LPGA 명예의 전당과 세계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무한 감탄하며 연금 여부를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그뿐만 아니라 김준호는 박세리의 반려견들이 각자 고급진 독채를 소유한 ‘리치견’인 것으로 드러나자 사진을 보며 깜짝 놀라기도. 그는 거지여도 사람으로 사는 게 나은지, 박세리네 애완견 집으로 들어가서 사는 게 나은지 선택하라는 이상민의 질문에 진지하게 고민하더니 “나도 (리치견들 집에) 들어가고 싶쟈나”라고 외쳤다.

그런가 하면 김준호는 박세리에게 닭 꼬치를 챙겨주는 탁재훈을 옆에서 거들며 “우리 형님이 닭 꼬치까지 챙겨주시는데 집에 한 번 초대해달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준호는 박세리가 승부욕이 가장 불타올랐을 선수 시절에 US오픈 연장 92홀을 경험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그는 “뱃살 빼려고 4홀을 걸었다가 5홀째 카트에 타고 있었다”라고 전했다.

사진 제공=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캡처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