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빅마우스' 이종석, 김주헌에 도움요청 "저 진짜 죽습니다"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MBC '빅마우스' 방송캡쳐


이종석이 양경원 협박에 김주헌에 도움을 요청했다.

6일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빅마우스'에서는 공지훈(양경원 분)의 협박을 받은 박창호(이종석 분)가 최도하(김주헌 분)에게 도움을 요청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공지훈이 박창호를 면회왔다. 공지훈은 "요즘 활약 대단하다며. 들리는 소문이 살벌하던데? 투자금 척억 이제 그만 돌려주면 안될까?"라고 말했고, 박창호는 "그 돈이 왜 나한테 있다고 생각하는데?"라고 반박했다. 이에 공지훈은 "그 돈 투자자들이 누군지 알잖아. 어떻게 NR포럼을 건드릴 생각을 하지?"라며 "빅마우스가 거래한 마약 고객 5명만 이름대봐. 거래 횟수 많은 순으로. 왜 기억 안나? 설마 장부까지 만들어놓고 까먹었다고 하는건 아니지?"라며 주말까지의 시간을 줬다.

최도하에게 전화를 건 박창호는 "날 빅마우스로 만든 놈 진짜 빅마우스다. 빅마우스가 마약 거래한 명단이 있다는데 혹시 알고 있습니까? 거래 횟수 별로 5명 말 안하면 나를 진짜 죽이겠답니다. 공지훈이요"라고 말했고, 최도하는 최중락(장혁진 분) 검사가 공지훈 사람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이어 박창호는 "공지훈도 검사쪽에서 명단 입수했을거다. 시장님이 알아봐주세요. 이번주까지 이름 못 불면 저 진짜 죽습니다. 도와주세요"라고 부탁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