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콘서트 2부 유닛→단체곡 '눈을 감으면' 공개(종합)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MBC '놀면 뭐하니?' 방송캡쳐


WSG워너비의 콘서트 2부가 공개됐다.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WSG워너비의 콘서트 2부가 전파를 탔다.

이날 MSG워너비 멤버들이 '난 너를 사랑해' 무대로 WSG워너비 콘서트 2부의 시작을 알렸다. 무대가 끝나고 MSG워너비 멤버들이 감격해 환호해주는 관객들에게서 눈을 떼지 못했다. 유재석은 "그 당시는 코로나 때문에 관객 여러분들 앞에서 무대를 못했었다"라고 말했고, MSG워너비가 관객들에게 인사했다.

정상동기의 '나를 아는 사람' 무대에 유재석은 "꿈만 같다. 많은 분들 앞에서 이 노래를 다시 듣는다는게"라고 말했고, 유미주는 "울컥했다"라며 공감했다. 이어 M.O.M의 '바라만 본다' 무대가 시작됐다. 유재석은 "객석에서 떼창이. 함께 불렀다. 진짜 감동이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박재정은 "너무너무 하고 싶었다. 관객분들 모시고 노래르 하고 싶었는데 오늘 같은 자리가 와서 다행이다라는 생각이 들었고, 오랜만에 노래를 부를 수 있어서 좋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M.O.M이 '듣고 싶을까' 무대를 선물했다.

유미주는 "새로운 조합을 보고 싶다는 분들이 진짜 많더라. 그래서 준비했다. WSG워너비 유닛이다. 저희 대표들도 다양한 조합을 상상해봤잖아요"라고 말했고, 정준하는 "시청자들의 가장 많은 요청이 있었던 두팀이다"라며 유닛을 소개했다. 막내즈(정지소, 권진아, 조현아)의 '도망가자', 언니즈(윤은혜, 이보람, 나비)의 'Ma Boy' 무대가 공개됐다.

백진주(박진주, 흰) 유닛 무대에 흘러나오는 'She's gone' 도입부에 지켜보던 대표들이 깜짝 놀랐다. 이어 박진주가 자연스럽게 흰에게 고음파트를 토스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로즈골드(소연, 쏠)이 'Fine' 무대를 보여줬다. 소연은 "밑에서 보는데 노래를 작정하고 했더라. 진주 언니의 포인트가 너무 귀여워서 계속 웃었다"라고 백진주 무대에 소감을 전했고, 쏠은 "진주 언니 표정 보고 참 진주가 진주했다"라고 말했다.

KCM과 정지소가 무대에 함께 올라 궁금증을 자아냈다. 팔토시로 이어진 인연 지소하모니카가 '밤하늘의 별을' 무대를 보여줬다. 정지소가 KCM에 웃음을 참지 못하고 눈을 피하다 정신차리기 위해 자신의 뺨을 때려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석이 불쑥 무대에 등장해 정지소가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 리허설하던 중 갑자기 등장하는 유재석에 정지소가 놀랐다. 유재석은 어리둥절해하는 "나보고 하라 그래가지고"라고 설명했다.

엄지코(엄지윤, 코타, 별루지)가 '아로하' 무대를 꾸몄다. 이어 유재석은 "마지막 무대를 남겨두고 있다"라고 말했고, 엘레나킴은 "WSG워너비 멤버들이 어마어마한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유재석은 "마지막 선물 같은 곡을 이 자리에서 공개하도록 하겠다. 단체곡이죠? '눈을 감으면'. 여러분들이 함께해 주었기에 WSG워너비가 이렇게 잘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라며 마지막 무대를 소개했다.

WSG워너비 단체곡 '눈을 감으면'이 멤버들의 친필 가사로 시작됐다. 마지막 가사를 부르던 윤은혜가 울컥했고, 멤버들이 눈물을 터트렸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