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헌트' 이정재 감독 "황정민·김남길·주지훈 등 특별출연 감사..먼저 돕겠다 연락 줘"
이미지중앙

이정재/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이정재가 '헌트' 특별출연 비화를 공개했다.

영화 '헌트'(감독 이정재/제작 아티스트스튜디오, 사나이픽처스) 언론배급시사회가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렸다. 이정재 감독과 배우 정우성, 전혜진, 허성태, 고윤정이 참석했다.

'헌트'에는 황정민, 이성민, 김남길, 주지훈, 조우진, 박성웅 등이 특별출연으로 지원사격에 나섰다.

이와 관련 이정재는 "너무나 감사한게 정우성과 오랜만에 영화 작업을 한다는 이야기를 듣고서 동료들이 작은 역할이라도 도움을 주겠다는 연락을 먼저 주셨다"고 전했다.

이어 "도움을 주시겠다는 배우들은 많은데 영화 중간중간마다 나오시게 되면 영화 전체적인 스토리에 문제가 있지 않을까 싶어서 고민하게 됐는데 제작사 대표님이 누구는 나오고 누구는 못나오면 서운해한다고 다 나올 수 있는 방법을 만들어달라고 요청하셨다. 짜내고 짜내다가 한 번에 등장해서 한 번에 나가는 아이디어가 생각나서 제안드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반전 역할 해주신 두 선배님께도 감사드린다. 본인이 주연인 영화 만큼 연습을 해왔다고 하셨다. 현장에서도 너무 즐거웠고, 영상에도 잘 찍혀서 감사드린다"고 털어놨다.

한편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오는 8월 10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