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전참시' 송가인, 매니저에 대형 숟가락·핀셋 선물 이유 "작아서 짠해"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MBC '전참시' 방송캡쳐


송가인이 매니저에게 대형 숟가락과 핀셋을 선물한 이유를 밝혔다.

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송가인이 매니저에게 대형 숟가락과 핀셋을 선물한 이유를 밝힌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더워하는 송가인에 매니저가 큰 호스를 꺼냈다. 송가인은 "큰 오빠가 구해줬다"라고 말했고, 매니저는 "이게 뒷좌석이 시원하지 않으니까 연결하는거다"라고 사용 방법을 설명했다. 식당에 도착한 송가인이 통크게 주문했다. 매니저는 "난 아침에 조식을 먹고 와서 맛만 볼거야"라고 말했고, 송가인은 "맨날 밥 먹으러 가면 맛만 본대"라며 못마땅해했다.

이어 매니저는 "나 그거 갖고 왔어. 이거 뭔지 알아?"라며 대형 수저, 핀셋을 꺼냈다. 매니저는 "천뚱 형님이 방송에서 집게랑 수저를 사용하시잖아요. 누나가 그걸 보고 저한테 주신거다. 근데 생각보다 너무 편하더라. 그걸로 먹으면 더 많이 들어가니까"라고 말했고, 송가인은 "제가 사줬다. 같이 밥 먹으며 너무 짠하다. 숟가락이 너무 작으니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