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팝업★]차은우, 윤제균 '케이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 긍정 검토..할리우드 가나
이미지중앙

차은우/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차은우가 윤제균 감독의 손을 잡고 할리우드에 진출할까.

그룹 아스트로 멤버 겸 배우 차은우의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1일 오후 헤럴드POP에 "차은우가 영화 '케이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으나 확정된 바는 없다"고 밝혔다.

할리우드와 한국 합작 영화 '케이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K-Pop: Lost in America)는 미국 뉴욕에서 글로벌 데뷔하기로 한 K팝 보이그룹이 텍사스 시골 마을에 떨어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리는 로드무비.

차은우는 극중 K팝 보이그룹 멤버 역할을 제안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차은우가 출연을 확정 지으며 할리우드까지 가는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해운대', '국제시장' 등을 연출한 윤제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인터스텔라',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밤' 등을 제작한 할리우드 제작자 린다 옵스트와 CJ ENM 이미경 부회장이 공동 제작을 맡았다.

한편 '케이팝: 로스트 인 아메리카'는 올 가을 크랭크인 계획이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