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전소미, 200만 원대 명품백 든 영앤리치..22살에 다 가졌네
이미지중앙

전소미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가수 전소미가 영앤리치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19일 전소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명품백을 든 사진을 게재했다. 전소미는 사진과 함께 별다른 코멘트를 하지 않았다.

사진 속 전소미는 프라다 명품백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소미는 여리여리한 몸매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 전소미는 뚜렷한 이목구비로 물오른 미모를 자랑한다. 전소미의 눈빛이 매혹적이다.

한편 전소미는 프로젝트 그룹 아이오아이 멤버로 발탁돼 활동한 뒤 솔로 가수로 활동 중이다. 최근에는 첫 번째 정규 앨범 'XOXO'의 수록곡 '애니모어'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