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주접이 풍년' 아이콘, 주접단과 만남에 울컥.."앞으로 책임감 가지고 열심히"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아이콘(iKON)이 아이코닉과 만났다.

지난 26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 (이하 ‘주접이 풍년’)’ 17회에는 그룹 아이콘과 공식 팬클럽 아이코닉이 주접단으로 출연했다.

이날 다양한 주접단은 저마다 아이콘에 입덕한 사연을 밝혔으며, 대기실에서 주접단의 모습을 보던 아이콘은 몰래 만남을 준비했다. 만남에 앞서 아이콘이 데뷔하기까지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주접단은 아이콘을 그리워하던 마음을 담아 '기다려'를 '떼창'했고, 이에 울컥한 아이콘은 히트곡 ‘사랑을 했다’를 부르며 무대에 본격 등장했다.

‘리듬 타’ 무대로 열기를 이어가며 주접단과 접선을 완료한 아이콘은 “아이코닉과 대면으로 볼 수 있다는 이야기에 바로 출연을 결정했다”면서 새 앨범 첫 일정으로 ‘주접이 풍년’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아이콘은 주접단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바비는 초등래퍼와 함께 ‘연결고리’를 부르며 무대를 찢었고, 구준회는 자신이 직접 쓴 시를 낭송하며 촉촉한 감성을 선사했다. 김동혁과 김진환은 수준급 탁구 실력으로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안겼다.

아이콘은 “좋은 시간 만들어주셔서 감사하다. 올해 들어 가장 행복한 순간이다. 아이코닉이 있어 행복하다. 앞으로 책임감을 가지고 더 열심히 하겠다. 앞으로도 최고의 행복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주접이 풍년'에 나오길 정말 잘했다”라고 말했다. 반대석도 아이콘의 매력에 흠뻑 빠져 올하트를 전하며 입덕을 결정했다. 아이콘은 팬들을 위해 신곡 ‘너라는 이유’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하며 화려하게 마무리를 장식했다.

사진 = KBS 2TV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 방송 화면 캡처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