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편스토랑' 김가연, 박하나에 16종 반찬 선물…"집에서 육회 안 해먹어봤지?"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KBS2 '편스토랑' 방송캡쳐


김가연이 박하나 집에 찾아왔다.

22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박하나 집에 놀러온 김가연이 16종 반찬부터 요리를 해주기 위해 준비해온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하나 집에 배우 김가연이 찾아왔다. 김가연이 챙겨온 가방을 연 박하나는 "언니 이게 뭐예요"라며 깜짝 놀랐다. 김가연의 16종 반찬에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박하나는 "임요한 씨 컴퓨터 위에는 메뉴판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박하나는 "예의가 아닌거 같다. 일단 먹어야 될 거 같다. 참을 수가 없다"라며 바로 밥을 준비했다.

김가연은 "맛있는 거 해줘야 하니까. 재료를 챙겨왔다. 내 칼도 가져왔다"라며 재료를 꺼냈다. 김가연은 "집에서 육회 한번도 안 해먹어 봤지"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