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팝업★]손담비♥이규혁, 열애 인정 한달만 결혼 발표 "혼전임신 NO"(종합)
이미지중앙

사진=손담비, 이규혁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손담비가 5월의 신부가 된다.

가수 겸 배우 손담비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인생을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이 생겼습니다. 함께 있으면 가장 나다운 모습이 되고, 함께 있으면 웃게 되고, 행복이라는 걸 알게 해준 사람과 5월에 결혼을 합니다"고 밝혔다.

이어 "데뷔 때부터 늘 한결같은 마음으로 응원해 주는 우리 팬들 너무 감사드리고요. 사랑하는 사람들의 응원 속에 요즘 너무 행복합니다. 정말 감사드려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손담비는 "결혼 후에도 꾸준히 활동하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여러분과 소통하는 손담비가 되겠습니다"고 다짐했다.

앞서 손담비는 지난해 12월 전 스피드스케이팅선수 이규혁과 열애 중임을 인정했다.

이후 새해 첫날 뽀뽀하거나 스키장 데이트를 즐기는 순간 등을 공유, 럽스타그램을 이어가 화제를 모았다.

그런 두 사람이 오는 5월 13일 웨딩마치를 울리며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되자 폭발적인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초고속 결혼인 만큼 혼전임신설이 제기되기도 했지만, 손담비의 소속사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 측은 부인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