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로스쿨' 이다윗, 父 죽인 사람 박혁권인 것 알았다 "고소할거다"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JTBC '로스쿨' 방송캡쳐


이다윗이 아버지 사건의 피해 사실을 알린 사람이 박혁권이라는 것을 알게됐다.

6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로스쿨'에서는 서지호(이다윗 분)가 아버지의 피해 사실을 공개한 사람이 서병주(안내상 분)가 아닌 진형우(박혁권 분)라는 것을 알게 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한준휘와 서지호는 김현재, 최중혁 기자를 찾아가 "제 아버지가 누군지는 아실거고 제가 진형우 검사를 피해사실 공표죄로 고소할거다. 기사님들 덕분에 제가 지금까지 헛다리 짚은거 알았으니까요"라며 진형우에 대해 말을 꺼냈다. 한준휘는 두사람의 녹취록을 틀어 "삼촌이 피해 사실을 밝히지 않은걸 이 친구한테 알려줘야 했거든요. 근데 진형우 검사 일 줄이야"라고 말했다.

서지호는 "진검사 기소 되면 두 분이 증언대에 서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고, 기자들은 "진검사 기소 안 당해. 양종훈도 못했다. 타인의 대화를 몰래 녹음한건 불법이야. 증거로 인정이 안된다고"라며 자신했고, 서지호는 "제가 두분과 나눈 대화를 녹음한 거니까 더이상은 위법 수집 증거가 아니네요?"라며 지금까지의 대화를 녹음했다는 것을 보여줬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