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볼빨간 신선놀음' 스윙스, 돈가스윙스다운 군침 먹방..맛 표현계 음유시인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스윙스가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 출연, 맛 표현 계 음유시인으로 활약했다.

16일 방송된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는 ‘저 세상 맛’ 레시피 검증을 위해 스윙스가 일일신선으로 등장했다. 그는 ‘돈가스윙스’라는 별명의 소유자답게 군침 도는 먹방을 선보이며 보는 이들에게 대리만족을 선사했다.

?또한 스윙스는 이색적인 맛 표현과 함께 먹방계 음유시인으로 등극했다. “기대했던 영화와 다른 장르의 영화를 본 것 같다”, “음식 좋아하는 대학생이 만든 맛” 등 이해하기 쉬운 비유와 함께 맛을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스윙스의 남다른 활약에 MC들은 “너무 잘한다. 가사를 직접 쓰다 보니 표현이 좋은 것 같다”며 감탄을 쏟아냈다.


한편 한우 까나리 비빔밥, 기내식 삼쌈 도시락 등 독특한 신메뉴들이 대거 선보인 이날 유난히 눈길을 끄는 도전자가 등장했다. 바로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 '비열한 거리' 등에서 명품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박효준. 다소 강한 인상의 소유자인 박효준은 조리실에 등장하는 것만으로도 긴장감을 유발했지만, 조리 하는 내내 허둥거리는 모습과 함께 반전 매력을 뽐냈다. 그는 생선살로 수제 어묵을 만들어 튀겨 넣은 아이디어 넘치는 매운탕인 ’수수탕‘을 선보였다. 그러나 신선들의 까다로운 입맛을 넘지 못하고 “가성비 갑이지만 술 좋아하는 주정뱅이(?)가 만든 음식 같다”는 시식 평과 함께 3도끼에 만족해야만 했다.

또한 이날 녹화에는 ‘고추장 딸기 파스타’라는 역대급 호불호 신메뉴가 등장하기도 했다. 새콤달콤한 고추장 소스로 만든 냉파스타에 딸기를 얹은 고추장 딸기 파스타는 메뉴명 공개와 동시에 신선들을 경악케 했다. 음식을 맛본 신선들은 생소한 맛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고, 고뇌, 실성, 정색 리액션 3종 세트를 선보여 현장을 폭소케 했다. 특히 스윙스는 녹화 처음으로 음식을 남기며 충격 받은 모습을 보였다. 결국 고추장 비빔 파스타는 5두꺼비 결과와 함께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다양한 요리와 도전적인 레시피를 만나볼 수 있는 MBC ‘볼빨간 신선놀음’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45분에 만날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