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누가 뭐래도' 서태화, 김유석에 "사실 내가 나혜미 아빠다"…김유석 '충격'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KBS1 '누가 뭐래도' 방송캡쳐


서태화가 김유석에게 도지원보다 먼저 자신의 정체를 밝혔다.

30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에서는 신중한(김유석 분)이 김원태(서태화 분)와 이해심(도지원 분)의 사이를 알게 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신중한은 김원태와 함께 있는 이해심에 "지금 뭐하시는 거예요? 당신 상무님하고 아는 사이야?"라고 물었고, 이해심은 "안 그래도 당신한테 지금 얘기하려고 왔는데"라며 안절부절 못했다. 그러는 사이 김원태가 "사실 내가 보라 아빠야"라고 밝혔고, 신중한은 미리 말 못해 미안하다는 이해심에 "여태 날 속여온거야? 나 지금 아무 말도 듣고 싶지 않아. 그냥 내버려 둬"라며 떠났다. 홀로 꽃집으로 돌아온 이해심이 눈물을 터트렸다.

혼자 술을 마시던 신중한은 지금까지 김원태의 말을 떠올리며 "그리워서 보러왔다는거네. 낳으면 다 부모라고? 파렴치한 자식"라며 분노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