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누가 뭐래도' 도지원, 나혜미에 충격 "너는 후회하지 말고 살아"→서태화에 분노(종합)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KBS1 '누가 뭐래도' 방송캡쳐


도지원이 자신과 서태화의 이혼 이유를 알고 있는 나혜미에 충격받았다.

13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에서는 이해심(도지원 분)이 김보라(나혜미 분)와 대화로 충격받은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한억심(박철민 분)이 신중한(김유석 분)을 보고 급하게 몸을 숨겼다. 이에 한억심을 소개하려던 강대로(최웅 분)는 "저희 보조 셰프 할머니가 화장실 가셨나봐요"라며 상황을 무마했다. 갑자기 사라진 한억심에 강대로는 "아무래도 휴대폰 하나 사드려야 되겠다"라고 다짐했다. 이후 강대로는 사람 많은 마트는 못 가겠다는 한억심에 "일은 할 수 있으시겠어요? 우리 빨리 반찬공장가서 100인분 만들어야 되는데"라고 말했고, 한억심이 "나는 공장에서 열심히 반찬 만들어야겠다"라고 답해 강대로가 의심의 눈길로 한억심을 바라봤다.

이해심은 노금숙(문희경 분)에게 나준수의 안부를 물어보며 "공황장애 와서 쓰러져 있는걸 아리가 봐서 도와줬데"라고 알렸다. 이에 노금숙은 "나는 그런것도 모르고 아무튼 나한테는 말을 안해. 방송국에서 기센애들 만나서 그런거 아니야?"라며 "옆집 여자 조카 말이야. 그 프로그램 PD잖아. 그 김원태 쥐잡듯 하는 그 새 와이프 조카인데 인상이 보통이 아닌거 같더라"라고 말했다. 그런가운데 한억심 할머니가 수상하다는 이야기를 들은 강대로는 한억심에게 "할머니 오늘 휴대폰 개통해 드릴테니까 신분증 좀 주세요"라고 요구했다.

나준수(정헌 분) 섭외 방법이 있을거 같다던 엄선한(이슬아 분)은 이지란(조미령 분)을 만나 데이브레이크 투자자에 대해 물었고 "사람이 죽으란 법은 없다. 이모 황금 인맥이 나를 살렸다"라며 안도했다. 엄선한은 "나준수가 내가 프로그램 PD라는거 알고 출연 안하겠다면서 그냥 가버렸다. 프로그램 위해서도 나준수 꼭 필요하다. 이모가 그 대표한테 부탁해서 나준수 좀 꼭 섭외해줘라"라고 부탁했고, 이지란은 "어떻게든 출연하도록 이모가 머리 좀 굴려볼게"라고 답했다.

이해심은 김보라에게 "너한테 이 얘기는 꼭 해야겠어여 네 친아빠랑 헤어진 이유 중에 네가 모르는게 있다. 네가 상처 받을까봐 얘기 안했다. 이제는 말할게 나랑 이혼한 이유. 네 친아빠 미국가서 딴 여자가 생겨서"라고 말했고, 김보라는 "알고 있었어. 어릴때 할머니 할아버지가 하는 얘기 우연히 들었다. 그리고 동네 아줌마들이 수근대는 소리도 엄마가 서로 멀리 떨어져서 지내다 보니까 자연스럽게 멀어졌다고 했잖아. 아닌 줄 알면서도 인정하기 싫었다"라고 답해 이해심이 충격받았다.

이어 김보라는 이해심에게 "시간이 지날수록 날 낳아준 친아빠에 대한 궁금증이 커졌다. 엄마랑 나를 배신했지만 실수를 해도 내 아빠잖아. 친아빠랑 아빠가 직장 상사로 엮이지만 않았어도 엄마가 이렇게까지 반대했을까? 지금 이대로 친아빠를 안 본다면 나는 아마 평생 후회로 남을거 같아"라고 말했다.

한편 이해심은 김보라와 대화 이후 감정을 진정시키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해심은 김원태에게 전화해 "지금 좀 만나"라고 말했고, 김원태(서태화 분)가 통화하는 것을 이지란에게 들켰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