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어게인TV]'한다다' 천호진, 이정은 손수건 발견..조미령 거짓말 눈치채고 친동생 찾을까
이미지중앙

KBS2 '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천호진이 진짜 동생의 흔적이 담긴 손수건을 발견했다. 조미령이 가짜 동생이라는 걸 눈치채고 이정은을 찾을 수 있을까.

지난 1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홍연홍(조미령 분)이 가짜 동생 행세를 하며 시장 사람들에게 사기를 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송영달(천호진 분)의 태도에 결국 가출을 감행한 장옥분(차화연 분). 그는 전 사돈인 최윤정(김보연 분)의 집을 찾아갔고 두 사람은 함께 시간을 보내며 예전의 앙금을 풀어냈다.

장옥분이 어디에 있는지 몰라 전전긍긍하던 딸들은 집에 갔다가 장옥분을 만난 윤규진(이상엽 분), 윤재석(이상이 분)을 통해 엄마의 위치를 파악했다. 그리고 장옥분은 세 딸을 만난 자리에서 딸들을 설득했고 "휴대폰만 꺼놓지 말라"며 장옥분의 가출을 허락했다.

그러던 와중 가짜 동생 행세를 하던 홍연홍(조미령 분)은 시장 사람들을 상대로 상가 사기를 치기 시작했다. 시장 사람들은 홍연홍의 사기에 넘어가기 시작했고 홍연홍의 사기는 그의 계획대로 이루어지는 듯했다. 하지만 장옥자(백지원 분)는 홍연홍이 엄마와 통화하는 것을 엿듣게 됐고 의심을 하기 시작했다. 이에 장옥자는 홍연홍 몰래 그녀의 휴대폰을 훔쳐봤지만 홍연홍에게 들통이 났다. 이에 장옥자는 홍연홍이 전화 통화를 하던 중 엄마라고 말하는 것을 들었다고 얘기했지만 오히려 송영달은 장옥자에게 면박을 줬다.

그렇게 집에 돌아온 송영달. 그는 그러다 동생의 힌트가 되는 손수건을 송서진(안서연 분)이 가지고 있던 것을 알게 됐다. 이에 송영달은 깜짝 놀라며 충격을 받았다.

이어진 예고편에서는 송영달이 진짜 동생인 강초연(이정은 분)과 만나는 듯한 모습이 그려졌다. 송영달이 홍연홍의 정체를 알고 진짜 자신의 동생을 찾을 지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가 모아진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