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故샤이니 종현, 2018년 음악중심 첫 컴백주자였다…'허망'
이미지중앙

허항PD 인스타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사진=민은경 기자


故종현이 2018년 첫 음악중심의 1번 가수로 확인 됐다.

21일 MBC 음악프로그램 '쇼!음악중심'의 연출을 맡은 허항PD의 인스타그램에는 "2018년 첫 음악중심의 1번 가수였던.형 잘부탁드려요, 인사하던 지난주 태민이의 진심어린 두눈이 자꾸만 또렷하게 떠오른다. 고생 많으셨어요. 편히 쉬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쇼!음악중심'의 2018년 큐시트에 종현 이름이 쓰여 있다.

지난 9일,10일 진행된 종현 단독 콘서트 '인스파이어드(INSPIRED)'에서는 '환상통(Only One You Need)','사람 구경 중','어떤 기분이 들까','와플','크리스마스 송','테이크 더 다이브(Take The Dive)'등 총 5개의 신곡을 공개한 바 있다. 종현은 콘서트에서 '환상통'의 뜻에 대해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가 사라져서 아파할 때, 슬퍼하지 말라고 말해주고 싶어서 곡을 만들었다"고 소개했고, 팬들은 이게 종현의 마지막 선물이라고 해석했다.

신곡을 5개나 발표한 만큼 컴백을 예고한 콘서트였지만 끝내 종현은 컴백을 하지 못하고 세상을 떠나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한편, 종현의 발인식은 21일 9시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됐으며, 장지는 비공개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