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포인트1분]최정원, 김승수에 “오빠랑 결혼하면 좋겠다”…심쿵 고백
이미지중앙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이혜랑 기자] 배우 최정원이 김승수의 다정한 면모에 칭찬을 보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에서는 집주인과 동거인으로 출연한 스타들이 각기 일상을 즐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정원은 함께 동거하게 된 집주인 김승수의 집을 찾았다. 집구경을 마친 뒤 두 사람은 본격적으로 장보기에 나섰다.

신발장에서 김승수는 최정원의 신발을 꺼내 그의 앞에 놓아줬다. 이 모습을 본 최정원은 화들짝놀라며 그의 세심한 배려에 고마움을 전했다.

최정원은 “오빠랑 결혼할 여자는 되게 좋겠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김승수는 “살아 있나?”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