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유이 측 "강남과 열애? 친구일 뿐 사귀는 사이 아냐"(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 DB


[헤럴드POP=박수인 기자]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이가 강남과의 열애설에 대해 부인했다.

14일 오전 한 매체는 평소 알고 지내던 유이와 강남이 약 3개월 전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SBS '정글의 법칙' 녹화장에서 만났고 사적인 자리를 갖기 시작했다.

이에 대해 유이의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유이 본인 확인 결과, 친한 친구 사이일 뿐 사귀는 사이가 아니다"고 밝혔다.

강남의 소속사 측은 "현재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덧붙였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