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골든탬버린’ 방탄소년단 빙의한 인순이, ‘흥타오르네’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김수연 기자] 인순이가 방탄소년단의 ‘불타오르네’ 무대를 선보였다.

23일 방송된 Mnet 예능 프로그램 ‘골든탬버린’ 마지막화에서는 ‘가창력의 신’으로 출연한 인순이가 방탄소년단으로 변신해 카리스마 있는 무대를 펼쳤다.

올해로 데뷔 40주년을 맞은 인순이는 T4에게도 가장 강력한 상대 중 한 명이었다. 특히, 인순이는 ‘밤이면 밤마다’ 등 전 국민의 흥을 돋우는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다. 원조 ‘흥의 대가’인 인순이가 선택한 곡은 바로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의 ‘불타오르네’였다.

35년 후배인 방탄소년단의 곡을 선택한 인순이에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인순이는 카리스마 있는 무대에 관객들은 감탄하기에 바빴다. 인순이는 방탄소년단의 군무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했다. 안무는 물론, 디바다운 가창력과 인순이만의 랩으로 관중을 휘어잡았다. 인순이는 원곡보다 키를 올리는 등 관객들이 다같이 즐길 수 있는 무대를 위해 열과 성을 다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