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UN 출신 최정원 '그래도 사랑해'로 1년만에 안방복귀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박아름 기자]UN 출신 최정원이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배우 최정원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6일 헤럴드POP에 "최정원이 KBS 1TV 새 일일드라마 '그래도 사랑해'에 출연한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그래도 사랑해'는 앙숙이던 여스승과 여제자가 7년 후 한 형제와의 결혼으로 형님과 동서가 되고, 부모의 재혼으로 의자매가 되면서 겪는 이야기를 그린 좌충우돌 가족 드라마다.

최정원은 극중 MBA 출신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지닌 인물을 연기한다. 이로써 최정원은 1년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하게 됐다.

최정원 외에도 박하나, 이영은, 제국의아이들 김동준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한편 '그래도 사랑해'는 '별난 가족' 후속으로 10월 말 첫 방송 예정이며 10월 중순 첫 촬영에 돌입한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