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나를 돌아봐' 박준형, 매니저이지만 "넌 리틀 준, 난 빅 준"(종합)
[헤럴드POP=김현민기자]나를돌아봐

KBS2 예능 프로그램 '나를 돌아봐'에 매니저 박준형과 가수 잭슨이 출연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나를 돌아봐'에서 박준형은 "나 옛날에는 이랬다"라는 말을 반복하며 잭슨에게 자신의 말을 들으라고 말했다.

이미지중앙

사진:나를돌아봐



박준형은 잭슨에게 계약서 항목을 보여주면서 "너의 패션도 내가 관리한다. 밥 먹는 것도 내가 정한다."라고 말했다.

그의 일방적인 계약서 조항에 대해 갓세븐의 멤버들은 잭슨의 편을 들어주었다. 잭슨은 계약서 항목을 다 듣고 나서 "그럼 결국 내가 형의 매니저네요"라고 말했다.

박준형의 "넌 리틀 준, 난 빅 준"이라는 말에 동의하고 악수를 하고 만 잭슨은 결국 가수이지만 매니저같은 역할을 하게 되었다.

한편 잭슨은 박준형에게 자신도 공평하게 규칙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미지중앙

사진:나를돌아봐



잭슨은 박준형에게 "지금은 2016년이니까 옛날 이야기 하지 말아 달라"고 말했다. 하지만 박준형은 정색을 하면서 "옛날 이야기가 필요하다. 그 때의 일이 지금 반복된다."라고 설명했다.

또 잭슨은 "우리가 사람 대 사람이니까, 먹는 것은 서로 먹고 싶은 것으로 하나씩 정하자."라고 주장했다. 해당 항목에 대해서는 박준형이 그러자고 응했다.

잭슨은 이어 "준형 형이 매니저니까, 내가 아침에 먹는 유기농 음식과 비타민 챙겨줄 수 있지?"라고 말했다. 그러나 조상 god의 박준형은 "우리 때는 핏물이 녹차고 그랬다. 난 유기농이 무엇인지 모른다."라고 말했다.

박준형은 잭슨의 숙소를 둘러 보면서 집이 너무 더럽다고 그를 타박했다. 집 안의 위생상태에 이어 잭슨의 옷차림까지 관여한 박준형은 잭슨을 차에 태우고 "이 추운 날씨에 걷지 않는 것이 어디야"라고 잔소리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