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결혼' 홍경민 "2세 계획? 미룰 생각 없다"
[헤럴드POP=이금준 기자]"2세 계획 미룰 생각 없습니다."

홍경민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컨벤션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결혼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그는 "다만 내가 나이가 있으니까 아이를 먼저 만드는 게 어떠냐는 말을 농담 반, 진담 만으로 많이 했다"면서 웃어보였다.

이미지중앙

[사진=송재원 기자]


또 홍경민은 "나는 이 다음에 아이가 커서 자기 생일이랑 엄마, 아빠 결혼 기념일이랑 안 맞아떨어지는 걸 생각하니 싫었다면서 "이제 결혼을 하니까 2세에 대한 계획은 조금씩 해야겠다"고 밝혔다.

홍경민은 이날 오후 5시 해금 연주자 김유나와 백년 가약을 맺는다. 두 사람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로 처음 만나 인연을 키워왔다. 결혼식 1부 사회는 차태현이 맡으며 김종국이 축가로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할 예정이다.

ent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